용인 수지 동천동 먹자골목, 산으로 간 고등어

셀프 바에서 반찬을 리필해서 먹는 줄서서 먹는 생선구이집지난 어느 월요일, 용인 수지 동천동 먹자골목으로 직원들과 점심 먹으러 간 날입니다. 감치래에 초계국수 먹으러 갔더니 월욜 휴무더군요. 조금 위로 올라가면 있는 이곳에 가니 12시인데 벌써 줄을 서 있더군요. 대략 20분 정도 기다리다 먹을 수 있었습니다. 고등어 구이 1만냥에 나물류와 총각김치 등을 셀프바에서 리필해 먹는 곳인데 규모도 크고 사람도 많았습니다. 정선애 곤드레밥집에 비해 가격은 조금 저렴하고 셀프바 종류는 좀 작습니다. 무난한 정도의 구성이었구요~ 개인적으로는 정선애 곤드레가 조금 더 낫습니다. 두부랑 제육볶음이 있고 돌솥밥이 있으니 여기에 비해……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