공세동 코스트코 육대장육개장 설렁탕 맛집이라는 단어를 쓸 수 없다

원본보기: 공세동 코스트코 육대장육개장 설렁탕 맛집이라는 단어를 쓸 수 없다

요즘은 식당 = 맛집 이라는 단어를 써서,
외부에 검색되게 하려면 맛집이라는 단어를 쓸 수 밖에 없다는 ㅎ.
일단, 총평..
밥이 마르고
설렁탕은 양념안해도 짜고 후추향이 강함
고기에서는 냄새가 남
(만약 육개장을 시켰다면, 그 강한 양념에 고기냄새를 감추었을 수도..)
회전률이 안 좋은거라면 이해하고
원재료를 싸구려를 썼다면 사업 오래 못할듯
이게 그 설렁탕..
후추 맛이 엄청 강했음..
배고 파서 먹었음..
오뎅이 좀 싼거를 쓴듯…
고기는 푸짐한데.. 왜 고기에서 냄새가 났을까..
1번으로 판단하기는 힘들지만, 여튼 내가 갔을때는 고기에서 냄새남… ㅠㅜ;
그나마 깍뚜기는 “달달”한게 먹을만 함.. 달아서..
여튼, 음식 개선해 주세요..

원본보기: 공세동 코스트코 육대장육개장 설렁탕 맛집이라는 단어를 쓸 수 없다